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르매지(Le MEZI)

기사승인 2018.05.08  

공유
default_news_ad1

- 좋은사람과 함께하고 싶은 공간

블로그나 라디오 프로그램을 통해 요리를 소개하는 강선영 대표는 요리 전문가다. 다양한 음식으로 손님에게 깊은 인상을 남기고 싶어 식당 '르매지'를 차렸다.

대표 메뉴는 플래터다. 부채살을 한입 크기로 썰어 소금과 후추로 기본 간을 한 플래터는 구운 찹스테이크와 독일식 소시지가 두툼하게 제공돼 식감이 뛰어나다는 평가를 받는다. 요거트 드레싱을 올린 채소 샐러드와 바비큐, 홀그레인머스타드, 칠리나 나초소스 등 취향대로 곁들일 수 있는 허니버터갈릭 새우 또한 일품이다. 2~3명이 즐길 수 있는 양이라 식사는 물론 맥주 안주로 먹어도 좋다.

특히 강 대표의 아버지가 양봉업에 종사해 꿀이 들어간 메뉴가 많다. 시럽과 설탕을 사용하지 않고 꿀을 이용해 요리를 만들기 때문에 자연스러운 단맛을 경험할 수 있다. 강 대표는 "맛있는 음식은 좋은 재료에서 시작된다"며 "재료를 아끼지 않고 사용한다"고 말했다.

르매지에서만 맛볼 수 있는 핫칠리새우덮밥은 손님들이 선호하는 메뉴이다. 강 대표가 새우를 재료로 여러 조합의 요리를 구상하던 중 핫칠리새우덮밥을 개발했다.
갈릭버터로 새우를 구운 후 칠리소스와 스리라차 소스, 페페론치노와 함께 볶아 칠리소스의 단맛보다 매콤하고 칼칼한 맛을 부각시켰다. 핫칠리 새우와 함께 요거트드레싱샐러드, 허니감자튀김도 제공된다.

맛있는 음식이라도 같은 음식을 매번 먹으면 질리는 만큼 새로운 메뉴개발에 힘쓰고 있다. 올 여름을 겨냥해선 샐러드 파스타를 준비하고 있다. 식사 주문 시 아메리카노가 제공된다. 오픈시간은 오전11시30분부터 오후10시까지며, 브레이크 타임은 오후3시부터 4시30분까지이다. 연중무휴로 운영된다.

강 대표 혼자 요리를 만들기 때문에 가급적 전화 예약 후 방문하는 것이 기다리는 시간을 줄일 수 있다.

▷메뉴: 르매지 플래터 2만5천 원, 핫칠리새우덮밥 1만2천 원, 오일파스타 1만1천원, 크림파스타 1만2천 원, 감바스 1만 원 등 ▷위치: 원주시 북원로 1412-5 (흥업면 연세대학교 원주캠퍼스 정문 앞)
▷문의: 010-8969-3179 

황병민 기자 wjhbm@naver.com

<저작권자 © 원주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