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김주완 원주예총 회장 사임

기사승인 2019.03.11  

공유
default_news_ad1

- 김봉열 수석 부지부장 대행 체제로 운영

▲ 김주완 회장.

김주완(64·사진) 원주예총 회장이 임기 1년을 남기고 지난달 23일 사임했다.

최근 부쩍 나빠진 건강이 사임을 결심한 배경으로 전해졌다. 김 회장은 지난해부터 시력에 문제가 생겨 수술을 받는 등 꾸진히 병원치료를 받아왔다.

한편, 김 회장이 사임한 원주예총은 (사)원주예총 정관에 따라 내년 정기총회 때까지 김봉열(62) 수석 부지부장 체제로 운영된다.

김민호 기자 hana016@hanmail.net

<저작권자 © 원주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