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원주DB 유성호 11일 화촉

기사승인 2019.05.10  

공유
default_news_ad1

- 신부는 특수학교 교사 박빛나 양

▲ 11일 백년가약을 맺는 유성호와 박빛나 양.

원주 DB프로미 센터 유성호(31)가 새신랑이 된다. 유성호는 11일 서울 그랜드하얏트호텔에서 동갑내기 신부 박빛나(31) 양과 백년가약을 맺는다.

신부 박 양은 지성과 미모를 겸비한 재원으로 현재 특수학교 교사로 재직 중이다. 두 사람은 지인의 소개로 만나 3년간의 열애 끝에 결혼식을 올리게 됐다.

유성호는 “신부가 항상 나를 믿어주고 옆에서 잘 챙겨준 덕분에 운동에만 전념할 수 있었고 그래서 지난 시즌 좀 더 나은 시즌 보낼 수 있었다고 생각한다”면서 “항상 고맙게 생각하고 있고 사랑한다는 말을 꼭 전하고 싶다”고 밝혔다.

김민호 기자 hana016@hanmail.net

<저작권자 © 원주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