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대북전달살포 금지법’ 제정 촉구

기사승인 2020.11.22  

공유
default_news_ad1

- 6.15공동선언 남측위 강원본부 기자회견

article_right_top

6․15 공동선언실천남측위원회 강원본부(대표: 박정원, 이하 강원본부)가 ‘대북전단 살포 금지법 제정’을 촉구하고 나섰다.

강원본부는 지난 17일 국회본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접경지역 주민보호 및 평화와 안전, 생명에 관한 법률 제정을 촉구했다. 이 자리에는 김성호 강원도부지사, 이재강 경기도부지사를 비롯해 접경지역 주민대표가 참석했으며, 615남측위원회와 지역본부 등이 함께했다.

강원본부는 “강원도, 경기도, 인천 등 접경지역 주민들은 남북관계가 격화될 때 마다 불안이 가중되는 등 고통을 겪어왔다”면서 “대북전단으로 인해 군사적 충돌 위기가 생기면, 접경지역 주민들의 생존권에 커다란 지장을 초래할 뿐 아니라 경색된 남북관계를 풀기 위해서도 대북전단 살포 금지법이 반드시 통과되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한편 대북전단 살포 금지법은 남북관계 개선 1호 법안이다. 국회는 오는 24일부터 해당 법률안에 대한 검토에 착수한다.

김민호 기자 hana016@hanmail.net

<저작권자 © 원주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