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상지대 임상병리학과, 국가고시 4년 연속 100%

기사승인 2021.01.15  

공유
default_news_ad1

- 졸업예정자 21명 전원 합격

   
▲ 4년 연속 국가고시 100% 합격을 달성한 상지대 임상병리학과의 실습 현장.

상지대학교 임상병리학과(학과장: 김은정)가 한국보건의료인국가시험원이 발표한 2020년 제48회 임상병리사 국가시험에서 졸업예정자 21명 전원이 합격했다. 첫 졸업생을 배출한 2017년부터 4년 연속 100% 합격 달성이다.

2013년 신설된 상지대 임상병리학과는 전공에 대한 전문지식 및 현장 실무능력을 높이기 위해 전국 대학 최초로 3학년 2학기 6개월간 세브란스병원에서 임상실습을 진행하고 있다. 또한 종합병원 진단검사의학과에서 필요로 하는 검사정보학 과목을 전국 대학 최초로 개설하는 등 맞춤형 현장 임상병리사를 양성하기 위한 혁신적인 교과과정 개편을 이어가고 있다.

김은정 학과장은 “현장 맞춤형 임상병리사 양성과 유전체분석 및 특수생리기능검사 등 전문화된 임상병리사 양성을 위한 교과과정 연구와 보완을 지속할 예정”이라며, “4년 연속 국가고시 100% 합격을 통해 입증된 학과의 위상이 계속 이어질 수 있도록 교수와 학생 모두 더욱 노력 하겠다”고 밝혔다.

김민호 기자 hana016@hanmail.net

<저작권자 © 원주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